뉴스룸

뉴스&이벤트

인베스트제주의 소식을 알려드립니다.

“일하며 힐링하는 제주 워케이션 너무 좋아요!”

제주도, ‘도지사 경청 민생투어’ 두 번째로 16일 세화 질그랭이거점센터 방문

오영훈 지사, 센터·참여기업 관계자 만나 워케이션 활성화 방안 모색

❏제주특별자치도가 ‘도지사 경청 민생투어’의 두 번째 순서로 워케이션 센터를 찾아 현장의 목소리를 들었다.

 

❏오영훈 제주도지사는 16일 오전 10시 30분 제주시 구좌읍 세화리 소재 질그랭이거점센터를 찾아 시설을 둘러보고, 센터를 이용하고 있는 도외 기업 임직원과 자유롭게 의견을 나눴다.

 

❍민간 워케이션 시설인 세화 질그랭이거점센터는 2021년 10월 개소해 지역주민 주도로 세화마을협동조합을 만들어 운영하고 있다. 지난 9월부터 민간형 워케이션 활성화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있으며, 올해에만 25개 기업의 직원 800여 명이 센터를 이용하는 등 전국적인 워케이션 모범 사례로 꼽히고 있다.

 

❍이날 간담회에는 세화리장 및 센터 관계자를 비롯해 대상웰라이프, 현대중공업, 이지스 자산운용 등 워케이션을 진행하는 시설 이용 기업 직원 등 30여 명이 참석했다.

 

❏오영훈 지사는 간담회에서 마을 주민자치 참여의 산실로 역할을 하는 센터 운영진의 노고를 격려하고, 기업하기 좋은 환경 조성에 힘쓰는 제주의 워케이션 정책 등을 소개했다.

 

❍오영훈 지사는 “제주도는 예전처럼 힐링만 하는 관광을 넘어 워케이션과 같이 일과 힐링을 동시에 하는 새로운 관광 패러다임의 전환을 주요 전략과제로 삼아 추진하고 있다”며 민간 워케이션 시설과 공공거점 오피스 운영 및 바우처 등 지원사업의 내용에 대해 설명했다.

 

❍이어 “제주 워케이션을 통해 다양한 기업의 직원들과 연구 개발자들이 같이 소통하고 협력하는 시스템이 구축되면 더 큰 성과를 낼 수 있을 것”이라며 “전 국민이 제주를 마음의 고향으로 삼아 제주에서 힐링도 하고 업무 성과도 내기를 바란다”고 강조했다.

 

❏워케이션 참가자들은 제주 워케이션 참여 배경 및 소감 등을 나누며, 워케이션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의견을 제안했다.

 

❍한 참가자는 “평소 바쁜 업무로 부서 간 교류가 없었는데 제주 워케이션을 통해 많이 가까워지고 서로의 업무에 대해 이해하고 협력방안을 찾는 계기가 됐다”며 “청정 제주바다를 보며 일을 하다보니 마음도 차분해져 업무 효율도 더욱 높아지는 것을 느낄 수 있었다”고 말했다.

 

❍다른 참가자는 “문화 체험 프로그램이 많이 생기면 제주에 머무르는 시간을 더욱 알차게 보낼 수 있을 것”이라며 “돌아가서도 직원들과 주변 지인들에게 제주 워케이션의 장점을 소개하면서 꼭 참여하라고 적극 홍보하겠다”고 전했다.

 

❏제주도는 민간 워케이션산업 활성화 및 지역상권과 연계한 민간소비 촉진을 도모하기 위해 올해 처음으로 민간형 워케이션 활성화 지원사업을 추진하고 있다.

 

❍도내 16개 민간 워케이션 시설업체가 참여한 가운데 지난 9월부터 현재까지 73개 도외기업에서 431명이 참여하는 등 활발히 진행되고 있으며, 향후 참여기업들의 피드백을 수렴해 개선방안을 도출해 나갈 예정이다.  



제주특별자치도 기업투자과

63122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문연로 6(연동) 6, Munyeon-ro, Jeju-si, Jeju-do, 63122, Republic of Korea

Tel. 064-710-3374 | e-mail. investjeju@korea.kr,  jejukey@korea.kr

담당자. 064-735-1039 / ygy8302@iccjeju.co.kr  | ADMIN

Copyright 2020 제주특별자치도 기업투자과. All rights reserved. 

이용약관  |  개인정보처리방침